본문 바로가기
정보 기록/관심있는 것들

[드라마] 191122 배가본드 15회 시청감상

by 위DWY아래 2019. 11. 23.



안녕하세요. 뀨서방입니다.


오늘은 지난 22일(금요일)에 방송된

SBS금토드라마 '배가본드(VAGABOND' 15회 시청후 느낀것을 써보려고 합니다.

-

우선 배가본드의 내용의 시작은 이렇습니다.

-

"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류된 한 남자가 은폐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게 되는 과정을 그리는 드라마입니다. "

 -

위 내용은 검색하면 나오는 내용이고

저는 본 드라마의 내용을 이렇게 생각합니다.

-

조카의 억울한 죽을 밝히기 위한

한 남자(차달건-이승기)의 힘겹고 어려운 싸움

그리고 드라마 속에서 자신의 이익을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사회의 현실을

표현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

-

우리의 사회는 

자본이 우선시되는 사회로 저는 바라보고 있습니다.

-

누구보다 저 또한 돈이 중요하고 

나의 가족을 지키지 위한 

중요한 수단이라 생각 하니까요.

-

-

저는 드라마, 예능, 영화 어떤 컨텐츠의 영상을 보던

그 속에서 표현하고 싶은 것은 무엇이고, 얻어 갈 수 있는것은 무엇인가?를

생각하며 보는데(모두의 생각에 차이는있음)

배가본드(VAGABOND)라는 드라마는

제게 이런 감상을 주었습니다.

-





서로 속고 속이는 사회속에서도

'즐거움'   '행복'   '우정'   '사랑'

의지 할 수있는 곳은 분명 존재한다.

-

우리의 주변에

우리의 마음속에

-

본인의 행동에 의해 많은 것이 달라진다.

-

행동에 잘 못이 있단 것을 알았을때

그 잘못을 인정하고 거짓으로 숨기지 않는다면.

'악한'사람도

'착한'사람이

-

될 수 있단것 아닐까?

-

그렇다면

-

분명 언제든지 좋은 길로 다시 돌아 올 수 있음을.

-

누가보면 드라마 하나 가지고


" 별생각을 다하네? "


할 수있겠지만 이 드라마를 제작한

 작가는 재미도 재미지만

작가 본인이 느끼는 사회에 이면을 표현한것도 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위 같이 생각을해도 저는 '배가본드(VAGABOND)'의

액션에 빠져 볼때가 더 많은것 같습니다.

확실히 군대전역 후 돌아와 여러 활동을 하고있는

이승기(차달건)의 연기력은 정말 너무 멋있고 재미있습니다.


여태까지의 회차중에 무엇보다 '배가본드(VAGABOND)' 15회차는

더욱더 재미있는 회차가 아닌가 싶습니다.

그 것은 드라마속 인물인 ' 에드워드 박(이경영) '의 진짜 모습이

 " 사마엘 " 이였다는 건데요.



어떻게 그렇게 모두를 속이고 판을 짤 수있는지..작가님 멋있다...

보다보면 시간 가는줄 모르고 

15회차 마지막 장면을 보게된다면

여기서 다음 편의 궁금증은 배가 되는 것 같습니다.

(설명해드리는 것보단 직접 보시면 더 잼있어요!)



저희 부부는

오늘(19.12.23 토요일)은 집에서 와이프와 함께 

음식준비하고 티비앞에 대기해야겠습니다.


참!

그리고 언제든지 저와 다른 것을 느꼈다면 글을써주세요!!

서로 의견을 강요하는것이 아닌 생각을 공유하면 

더욱더 재미있는 드라마가 되지 않늘까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0